'언제 우간다로 돌아갈 수 있나요?': IMB 선교사가 암 여정을 공유합니다

Rebekah Lockhart는 우간다 공항으로 가는 길에 잎이 무성하고 생기 넘치는 바나나 나무를 지나 운전했습니다. 그들을 지나갈 때 그녀는 그들을 다시 볼 수 있을지 궁금했습니다. 그녀가 사랑하게 된 이 땅에 이번이 마지막이었을까요?

건강한 40대 초반, 우간다 국제선교부 선교사는 극심한 피로감을 느끼기 시작했습니다. 그녀는 피로가 단지 접시에 너무 많은 것을 담아서 생긴 것인지 궁금했습니다. 그녀는 가족의 미국 출장과 미국 여행을 계획하고 있었습니다. 그녀의 큰 아들 엘리야(Elijah)는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대학 진학을 위해 미국으로 이주할 예정이었습니다. 그리고 그녀는 가족과 함께 휴가를 보내기 위해 영국으로 일생일대의 여행을 계획하고 있었습니다.

그러나 의사들은 뭔가 매우 잘못된 것을 발견했습니다. IMB 의료팀은 그녀를 케냐로 데려갔고 즉시 그녀를 병원에 입원시켰습니다. 토고에서 사역하던 그녀의 남편은 처음 며칠 동안 그녀 옆에 있을 수 없었지만, 의료팀의 누군가가 검사와 입원 기간 동안 그녀와 함께 있었다. 그녀가 Elijah의 고등학교 졸업식에 참석할 수 없다는 것을 깨달았을 때 그녀의 동료 IMB 팀원들은 그를 둘러싸고 내내 그녀와 영상 채팅을 하며 그에게 사랑과 긍정을 전했습니다.

몇 가지 검사를 받은 후 백혈병이라는 진단을 받았습니다.

“암은 충격적인 시기입니다.”라고 그녀는 말했습니다. "그러나 완전한 건강 상태에서 40대 초반에 와서는 더욱 더 미친 일이었습니다."

며칠 후 IMB 의료팀은 그녀가 개인 의료 비행기를 타고 아프리카에서 미국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주선했습니다. 다음 해에 그녀는 보스턴에 있는 다나 파버 암 연구소(Dana Farber Cancer Institute)에서 치료를 받았으며 암과 화학 요법에 수반될 수 있는 많은 질병과 싸웠습니다.

그녀는 첫 번째 화학 요법을 받는 동안 남편(Eric)과 아들(Elijah, Noah, Gavin, Corban)이 합류하기를 기다리며 미국에 있는 가족의 지원으로 힘을 얻었습니다. 이들 중 19명은 우간다를 떠나려던 중 코로나XNUMX 양성반응을 보여 누구도 비행기를 탈 수 없었다. 그녀는 아들들이 그녀를 볼 수 있을 때까지 머리카락이 버틸 수 있기를 기도했고, 그녀가 이 일을 이겨낼 것이라고 아이들에게 확신시키고 싶었습니다.

그녀는 공격적인 화학요법 치료를 받으며 병원에서 40일을 보냈습니다. 의사는 치료를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녀는 그들에게 “아시다시피 저는 우간다를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그녀는 자신의 상황을 이렇게 설명했습니다. “MRI와 PET 스캔, CAT 스캔과 CT 스캔을 받았습니다. 계속해서 초음파를 받았어요. 기분이 너무 나빠서 죽을 것 같았어요. 당신은 폭풍우를 이겨내고 혈소판과 백혈구가 다시 회복되기를 기다립니다.”

그녀가 석방된 후에도 싸움은 끝나지 않았습니다. 그녀는 또 한 주 동안 화학요법을 받았고 감염과 위험할 정도로 낮은 혈소판 수치로 병원에서 추가로 한 주를 보냈습니다. “그때 저는 '더 이상 이 일을 하고 싶지 않다'고 생각했어요. 난 끝났어.' 병원에 입원하고 퇴원하는 것이 너무 피곤했습니다. 그리고 나는 아프고 나 자신을 느끼지 못하는 것에 너무 지쳤습니다. 나는 이것을 어떻게 없애야 할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많은 테스트를 거친 후, 혈액 골수 이식이 치료를 위한 최선의 선택이라는 결정이 내려졌습니다. 그들은 100% 일치하는 기증자를 찾을 수 있었고 레베카는 2022년 100월에 이식을 받았습니다. 이식 후 그녀는 XNUMX일 동안 격리 생활을 했습니다. 감염의 위험이 끊임없이 있었고 그녀의 몸은 이식을 거부했지만 하나님은 그녀와 그녀의 가족을 건강하게 지켜주셨습니다.

그 동안 슬픔이 닥쳤습니다. 수년간 투병을 하던 그녀의 아버지가 세상을 떠났다. 그녀의 첫 번째 공개 행사는 아버지의 장례식이었습니다. 그녀는 여전히 자신의 몸이 스스로 회복되기를 기다리고 있으며 지속적인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그러나 천천히 그녀는 나아지기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회복의 길은 길었지만 결국 그녀는 암이 없는 것으로 선언되었습니다. 머리카락이 다시 자라고, 금발 직모에서 갈색 곱슬머리로 바뀌고, 몸이 더 강해지고, 영혼이 살아나면서 그녀는 한 가지 질문을 갖게 되었습니다. “언제 우간다로 돌아갈 수 있나요?”

처음 진단을 받은 지 약 18개월 후, 그녀는 사랑하는 우간다 사람들을 위해 봉사하기 위해 현장으로 돌아가라는 승인을 받았습니다. 그녀는 다시는 볼 수 없을 것이라고 생각했던 바나나 나무를 지나며 안도의 한숨을 쉬었습니다.

그녀는 지금 돌아와 우간다 침례 신학교에서 교회 역사를 가르치고, 학교 등록 담당자로 봉사하고, IMB의 현장 인사부에서 일하는 등 여느 때와 다름없이 바쁩니다.

그녀는 생명을 위협하는 이 질병과 싸우면서 자신이 느꼈던 보살핌에 대해 IMB와 남침례교인들에게 감사를 표했습니다. IMB 선교사로서 그녀는 Lottie Moon 크리스마스 헌금과 협력 프로그램을 통해 치료비를 지원받았습니다. 남침례교인들은 기부했고 이제 록하트 가족은 우간다로 돌아와 신학교 학생들을 준비시키고 격려하며 새로운 세대의 기독교 지도자들을 훈련하고 있습니다.

Lockhart는 “18개월 동안 '약물'이 발생했을 때 우리는 약값에 대한 자기부담금만 지불하면 되었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의료 비행은커녕 병원비가 얼마인지 상상조차 할 수 없지만 한 푼도 낼 필요가 없었습니다. 케냐 병원 청구서를 보니 일주일치 비용이 거의 5,000달러에 달했는데, 병원비 중에서 가장 저렴했을 겁니다. LMCO 덕분에 우리는 재정은 물론 나의 예후와 미국으로의 복귀에 대해 걱정할 필요가 없었습니다. 우리를 위해 기도하고 지지해 준 모든 사람에게 영원히 감사할 것입니다. 우리는 아직도 기도한 사람 한 명 한 명을 알지 못하며 아마도 앞으로도 그렇게 하지 않을 것입니다.”

미리아 스나이더
수석 작가/편집자
미리아 스나이더
국제 선교위원회 (IMB)
대부분의 읽기

수화로 제작된 예수 영화는 청각 장애인 커뮤니티를 위한 역사상 최초의 영화입니다.

카운실 블러프스, 아이오와(BP) - “Jesus: A Deaf Missions Film”의 Joseph Josselyn이 어렸을 때 청력을 잃었을 때, 그가 자라면서 예수님을 받아들이고 청문회에서 하나님을 예배하면서 삶은 “때때로 약간 고통스러웠습니다.”

중요한 뉴스에 대한 최신 정보를 얻으십시오. 가장.

텍사스와 전 세계의 남침례교인들의 삶에 영향을 미치는 양질의 뉴스에 계속 접속하십시오. 텍사스 뉴스를 가정과 디지털 기기로 바로 전달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