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어떻게 하나님을 찬양할 수 있겠습니까?

W

우리는 종종 소유물, 받은 것들의 관점에서 축복을 생각합니다. 누군가가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이 집을 축복해 주셨어”라거나 “그녀가 장학금을 받는 축복을 받았어”라고 말하는 것을 듣는 것은 이상한 일이 아닙니다. 우리가 하나님을 공로로 인정할 때 우리는 틀린 것이 아닙니다. 영광) 우리가 가진 것들에 대해.

그러나 축복을 단순히 소유의 관점에서 생각하면 인간이 하나님을 축복하는 사례를 볼 때 성경이 의미하는 바에 대한 이해가 왜곡될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우리는 시편에서 이 명령을 자주 발견합니다. 시편 96편 2절과 100편 4절은 우리에게 여호와의 이름을 송축하라고 교훈하고 있습니다. 시편 103:2과 시편 104:1은 다음과 같은 유명한 음악의 기초를 형성합니다. “내 영혼아 여호와를 송축하라!”

분명히 천 개의 언덕에 소를 소유하신 창조의 하나님께 내가 드릴 수 있는 소유는 없습니다. 그러면 내가 어떻게 하나님을 찬양할 수 있겠습니까?

이러한 질문은 최근 가장 예상치 못했던 장소, 즉 체육관에서 나에게 큰 충격을 주었다. 운동을 하고 있는데 헤드폰을 통해 Maverick City의 "Promises"라는 노래가 흘러나오기 시작했습니다. 나는 이 노래를 셀 수 없을 만큼 많이 듣고 불렀지만 어떤 이유에서인지 몇 줄은 이전과는 다르게 나에게 영향을 미쳤습니다. 

나는 여전히 당신을 축복할 것입니다. 폭풍 속에서도, 시련 속에서도, 

나는 여전히 당신을 축복할 것입니다. 길 한가운데서, 어디로 가야 할지 모를 때…

그분의 길은 우리의 길보다 높고, 그분의 생각은 우리의 생각보다 높습니다. 그분은 하나님이시며 선한 일을 행하고 계십니다.

나는 힘든 몇 주를 보냈습니다. 큰 위기는 없었지만, 그 대신 노동집약적이고, 주의를 집중시키며, 말할 것도 없이 좌절감을 안겨주는 일련의 짜증나는 도전들이 있었습니다. 우리 모두는 이러한 종류의 어려움을 경험합니다. 일반적으로 이러한 어려움은 우리 삶의 방향을 바꾸지는 않지만, 우리를 편안함에서 몰아내고 우리가 스스로 세운 계획을 방해할 위험이 있습니다. 아무도 잠에서 깨어나 “주님, 이번 주에는 역경을 좀 더 겪어 저를 강하게 만들고 싶습니다”라고 말하지 않습니다. 그러나 우리는 하나님께서 그분의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반드시 폭풍과 시련을 사용하신다는 것을 압니다.

고통과 불편함은 우리로 하여금 그러한 진실을 잊게 만드는 경향이 있으며, 나는 최근에 확실히 그 죄를 범하고 있습니다. 내 불만은 축구 경기장을 가득 채울 만큼 많았습니다. 뽀뽀하는 것이 올림픽 스포츠였다면 나는 금메달을 향해 나아가고 있을 것입니다. 나는 왜 이런 일들이 지금 당장 일어나야 했는지 하나님께 여쭈었습니다. (마치 다른 때가 있으면 기꺼이 어려움을 받아들이겠다는 듯이). 그리고 그날 아침 세트 사이에 체육관 바닥에 누워 있을 때 주님께서 나에게 무엇인가를 상기시켜 주시는 것 같은 느낌이 들었습니다. 마음이 넘쳐서 입으로 말한다는 것이었습니다. 

그러면 이 모든 것이 하나님을 축복하는 것과 무슨 관계가 있습니까? 저는 우리가 하나님을 축복할 수 있는 주된 방법 중 하나가 믿음을 통해서라고 생각합니다. 우리를 구원하는 믿음이 아니라 우리를 지탱하는 믿음, 즉 “주님, 나는 이것을 좋아하지 않습니다. 그러나 나는 당신이 일하고 계시다는 것을 압니다. 그리고 그것이 무엇이든 믿습니다.”라고 말하는 그런 믿음입니다. 이것이 바로 예수님께서 약속하신 평안을 전달하는 믿음입니다. 

오늘 어떻게 하나님을 찬양할 수 있습니까? 그분을 신뢰하고 그분을 신뢰한다고 말하여 그분을 축복하십시오. 당신은 그분이 하시는 일을 좋아할 필요가 없으며 그분의 어깨는 확실히 당신이 그것에 대해 그분께 솔직하게 말할 수 있을 만큼 충분히 큽니다. 그러나 결국 그분의 길은 우리 길보다 높으며 그분의 생각은 우리 생각보다 높습니다. 그분은 하나님이시며 선한 일을 행하고 계십니다. 

디지털 편집기
제이슨 라슨
남침례교 텍사스
대부분의 읽기

수화로 제작된 예수 영화는 청각 장애인 커뮤니티를 위한 역사상 최초의 영화입니다.

카운실 블러프스, 아이오와(BP) - “Jesus: A Deaf Missions Film”의 Joseph Josselyn이 어렸을 때 청력을 잃었을 때, 그가 자라면서 예수님을 받아들이고 청문회에서 하나님을 예배하면서 삶은 “때때로 약간 고통스러웠습니다.”

중요한 뉴스에 대한 최신 정보를 얻으십시오. 가장.

텍사스와 전 세계의 남침례교인들의 삶에 영향을 미치는 양질의 뉴스에 계속 접속하십시오. 텍사스 뉴스를 가정과 디지털 기기로 바로 전달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