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산주의의 단단한 지붕 아래에서 태어난 목사는 쿠바에서 미국으로 가는 길에 예수를 결코 포기하지 않았다

미사엘 로드리게스
믿음의 발걸음으로 포장된 긴 여정

쿠바의 피델 카스트로 정권 하에서 그리스도를 따르기로 결심하고 교회를 개척하고 성경 연구소를 설립한 지 몇 년 후, Misael Rodríguez는 댈러스 지역의 패스트푸드점에서 냄비와 프라이팬을 씻는 자신을 발견했습니다. 그가 창조된 평생의 소명으로 돌아갑니다.

로드리게즈는 어느 날 설거지를 하며 기도했던 것을 회상합니다. 당신은 사역에 있습니다.' 갑자기 주변의 모든 것이 조용해졌고 평화가 찾아왔습니다. 내가 울 때 하나님께서 내 영혼을 치료해 주셨습니다.”

주님은 그를 치유하셨을 뿐 아니라 문을 여셨습니다.

다음날 Rodríguez는 Rockwall에 있는 Lakepointe Church로부터 인근 Mesquite에 히스패닉 캠퍼스 설립을 도와 달라는 초대를 받았습니다. 2014년, Lakepointe의 Mesquite 캠퍼스 시작을 도운 지 약 85년 후인 20명의 정규 참석자로 성장한 Rodríguez는 달라스에서 남서쪽으로 약 XNUMX마일 떨어진 Cedar Hill에 있는 Hillcrest Baptist Church의 히스패닉 사역 목사로 부름 받았습니다. 

Hillcrest로 가는 길은 유익했지만 어려웠습니다.

“새 학년을 시작할 때마다 단지 기독교인이라는 이유만으로 조롱과 공격과 협박을 받았습니다.”

'나는 믿음을 버리지 않았다'

로드리게스는 1970년대 카스트로 공산 정권이 강했던 쿠바에서 태어나고 자랐다. 기독교인들은 학교에 다니는 아이들을 포함하여 심하게 괴롭힘을 당했습니다. 

로드리게즈는 “새 학년을 시작할 때마다 단지 기독교인이라는 이유만으로 조롱과 공격, 협박을 받았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매 학년도 첫날에 교장이 각 교실을 지나가면서 종교적인 아이들을 확인하고 급우들이 그들을 조롱할 수 있도록 일어서라고 요청했던 것을 기억합니다. “교내에서 500명의 학생들 앞에 세워져 모든 종교적인 아이들을 야유하도록 한 적이 기억납니다. 하지만 저는 제 믿음을 포기하지 않았습니다.”라고 그는 말했습니다.  

복음주의 십자군 설교자의 격려를 받은 로드리게스는 1980세에 그리스도를 따르기 시작했고 XNUMX년에 십대 초반 수련회에서 사역에 대한 부름에 응답했습니다. 전기 기술자가 되는 법을 배운 기술 학교를 졸업한 후 그는 신학교에 입학했고 졸업 후 Mayra Góngora와 결혼하여 세 자녀를 두었습니다. 신학교 학위를 마친 후 그는 빌라 클라라 지방의 타과야본이라는 쿠바의 작은 마을에서 첫 번째 목회자로 임명되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하나님께서 그의 손에 맡기신 사역에 영향을 받았습니다. 그는 개인 전도에 적극적으로 참여했고 젊은 목회자들과 함께 평신도 지도자를 계속 훈련시키는 성경 연구소를 설립했습니다. 

타구아야본에서 XNUMX년을 보낸 후, 로드리게스는 가족을 이주시키고 엘 코토로라고 하는 하바나 주의 더 큰 도시에 있는 바우티스타 베타니아 교회에서 봉사하기 시작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그들의 교회 교인을 두 배로 하심으로 그들을 축복하셨고, 그들은 서부 쿠바 침례교 대회와 IMB(International Mission Board)와 협력하여 예배 인도자를 훈련하는 학교를 시작했습니다.

Misael Rodríguez와 그의 아내 Mayra. 제출된 사진

그의 가족은 미국에 오기 전에 한 번 더 들렀고, 그가 하바나의 Alamar에 있는 Iglesia Bautista Cristo Reina의 목사로 부름을 받았습니다. 그 지역의 노동자들을 위해 카스트로가 건설한 이 도시는 어떤 종교도 금지했습니다. 그래서 그곳에 사는 주민들은 대중교통을 타고 다른 도시에 있는 교회로 가곤 했지만, 결국에는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없게 되었습니다. 

이러한 필요에 부응하여 Rodríguez는 미래의 시어머니와 그의 아내가 집에서 가족 예배를 드리기 시작했다고 말했습니다. 그 예배는 이웃뿐만 아니라 온 마을 사람들이 참석하기 시작하면서 급속도로 성장했습니다. 30개의 침례 교회가 그들의 가정 교회에서 생겨났고 오늘날 Alamar에는 이 믿음의 여성들의 주도로 인해 약 XNUMX개의 다른 종파의 기독교 교회가 있다고 Rodríguez는 말했습니다.  

Alamar에서 목회하는 동안 Rodríguez는 Plano의 Prestonwood Christian Academy에서 선교 그룹을 두 번 주최했습니다. 당시 학원 원장 부부는 로드리게스의 가족이 미국으로 이주하기로 결정하면 집에서 모시겠다고 제안했다. Prestonwood의 식품 서비스 직책. 

그 후 몇 달 동안 그는 궁극적으로 패스트푸드점에서 일하게 되었고 그곳에서 그는 궁극적으로 그를 Hillcrest로 이끈 하나님으로부터 평화를 받았습니다.

Rodriguez는 어머니 Nirian Cabrera와 하바나 카사 블랑카에 있는 Eternal Rock Baptist Church의 목사인 그녀의 남편 Manuel Pérez와 함께 사진을 찍었습니다.

가족같은 교회

Hillcrest는 영어, 스페인어 및 중국어의 세 가지 언어로 서비스를 제공하는 다문화 교회입니다. 하나님의 진리는 세 가지 언어로 제시되지만 각 그룹은 동일한 사명과 비전 선언문을 가지고 있습니다. 

Hillcrest의 히스패닉 사역은 일단의 형제들이 교회로 이사를 왔고 목사인 Mike Simmons에게 그들을 위해 번역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지 물었고 그는 그렇게 했습니다. 몇 달 후, 온전한 히스패닉 예배가 추가되었고 현재 텍사스 남침례교 연합의 언어 및 초종교 전도 협력자로 섬기고 있는 브루노 몰리나가 임시 목사로 부름 받았습니다. 히스패닉 예배 참석자는 약 95년 후 Molina가 임시 임기를 마치고 Rodríguez가 차기 목사로 교회에 합류하라는 부름에 응답했을 때 약 XNUMX명으로 증가했습니다. 

Rodríguez는 Hillcrest en Español의 지도자를 "열정과 탁월한 헌신"을 가진 하인으로 묘사합니다. 그러한 지도자들은 회중이 새로 온 사람들을 “가족처럼” 느끼게 하는 환영하는 교회가 되도록 분위기를 조성하는 데 도움을 줍니다. 교회는 일요일에 평균 90명을 모이고, 주중에 가족들은 제자 훈련 자료를 공부하기 위해 지역 전역의 가정에서 모입니다.

성장하고 환영하는 회중이 되는 것 외에도 Rodríguez는 Hillcrest en Español이 기도가 기초가 되는 교회라고 말했습니다.

“우리는 기도를 통해 많은 기적을 보았습니다. 다른 나라에서 납치된 사람들이 기적적으로 풀려나고, 아픈 사람들이 치유되고, 값비싼 의약품이 제공되고, 주택과 기타 재정적 필요를 제공하는 기적이 일어났습니다.”라고 그는 말했습니다. “모두 기도와 교회의 관대함 덕분입니다.”

거래처
알렌 사나브리아
남침례교 텍사스
대부분의 읽기

세례 주일: 그리스도 안의 새 생명을 축하하는 전국 남침례교 'Fill the Tank'

조지아 주 렉싱턴 - 지난 176년은 Matt Bartlett 목사와 Lexington Baptist Church에 있어서 회오리바람이었습니다. 최근 최저점에서 39년 된 교회에는 XNUMX명의 신도가 참석했고 그 중 절반은 목사님의…

중요한 뉴스에 대한 최신 정보를 얻으십시오. 가장.

텍사스와 전 세계의 남침례교인들의 삶에 영향을 미치는 양질의 뉴스에 계속 접속하십시오. 텍사스 뉴스를 가정과 디지털 기기로 바로 전달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