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퇴한 선교사가 흑인 교회를 열방으로 동원하다

키스 제퍼슨은 브라질 바이아 주 카초에이라의 너무나 친숙한 설교단에 서 있었습니다. 감사하는 마음으로 그는 10년 전 현장에서 자신이 긴밀히 협력했던 교회를 바라보았습니다. 은퇴한 국제선교부 선교사가 설교를 마쳤고, 젊은 킬롬볼라가 눈물을 흘리며 통로를 걸어갔습니다.

자신의 죄로 인해 깨어진 그는 앞으로 나아와 설교자의 가슴에 머리를 묻었습니다. "항복한다. 그냥 포기해요. 나는 내 삶에 예수님이 계시기를 원합니다.”라고 그는 말했습니다. 그날 밤, 그는 그리스도를 따르기로 결심한 세 사람 중 한 사람이었습니다.

누군가가 그리스도를 믿을 때마다 제퍼슨은 그것이 하나님의 행위임을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Quilombola가 신앙을 갖게 되면 Jefferson에게는 더욱 특별해집니다. 전체 여행은 주목할 만했습니다. 그 주 말에 제퍼슨 부부는 다른 교회에서 노래와 연설을 통해 영예를 안았습니다.

이 교회는 Keith가 15년 이상 전에 자신의 손으로 건축하는 데 도움을 준 교회였습니다. 그는 미국의 한 교회에서 온 자원봉사자 팀과 함께 돌아왔습니다. 그는 그들이 이전에 참여하지 않았던 종족 그룹 사이에서 번성하는 교회, 즉 선교의 열매를 보기를 원했습니다. 그는 그들이 원했고, 모든 남침례교 교회가 이 비전을 받아들이기를 원했습니다.

그와 그의 아내 데보라는 2011년에 현장을 떠난 이후로 하나님께서 교회에 행하신 모든 일에 놀랐습니다. 그 주 초에 그가 설교한 교회의 개척자로서 그는 Quilombola 교회가 지역 성도들의 지속적인 멘토링과 격려를 받고 있다는 것에 감사했습니다. 브라질 회중은 약 30분 거리에 있습니다.

제퍼슨은 90년대 후반에 도착했던 세계와는 다른 세계로 돌아왔습니다.

'이건 내 이해를 넘어서는 일이었어'

그는 브라질에서 선교사로 생활하던 중 미전도 종족인 킬롬볼라 부족에 대해 알게 되었습니다. 1997년 이전에는 그들은 거의 참여하지 않았습니다. 제퍼슨이 처음 방문한 퀼롬보 마을 전체에 알려진 신자가 한 명 있었습니다. 그들은 브라질에서 노예 무역이 진행되는 동안과 그 이후에 탈출하거나 해방된 노예의 조상을 추적합니다.

제퍼슨은 15년 넘게 현장에서 함께 일했던 아프리카계 브라질인 목사를 통해 이 사람들에 대해 처음 들었습니다. 그 당시 그와 데보라는 그들이 살고 있는 도시에서 200마일을 여행했고, 그 나라 목사와 함께 흙길을 한 시간 동안 걸어 내려갔고, 마을에서 유일하게 알려진 기독교인이 살고 있던 작은 오두막의 정문을 발견했습니다.

“목사님이 이 마을을 방문한 지 얼마나 됐나요?” 제퍼슨은 믿는 킬롬볼라 여인에게 물었습니다.

그녀는 눈물을 흘리며 대답했습니다. “제퍼슨 목사님, 지난 4년 반 동안 우리는 목사님을 만나지 못했습니다.”

수십 년 후, 그 이야기를 이야기하는 동안 그의 목소리에서 감정이 뚜렷이 드러났습니다. “미국 기독교인으로서 이것은 이해할 수 없는 일이었습니다.” 그의 목소리는 눈물을 삼키며 말했습니다. “나는 속으로 생각했습니다. '그럼 설교하고, 결혼하고, 장사지내고, 세례를 주는 사람이 아무도 없었다는 뜻인가요?''

이 첫 접촉 이후, “나는 하나님께서 내가 가능한 한 많은 킬롬볼라 마을에 복음을 전할 수 있도록 이끄시는 것을 느꼈습니다.”라고 그는 설명했습니다.

그 후 10년 동안 그는 지도를 작성하고 마을을 방문하여 130개 이상의 Quilombolas를 조사했습니다. 그는 진흙길을 헤쳐나가며 브라질의 도시들과는 매우 다른 지역으로 들어갔습니다. XNUMX인실 주택은 진흙으로 만들어졌습니다. 여성들은 여전히 ​​가족을 돌보기 위해 연못에서 물을 길어왔고, 해가 진 후에는 모든 것이 어두워졌습니다. 브라질 관리들과 국내 목회자들의 도움으로 그와 그의 팀은 전략적으로 마을 집단을 찾고, 교회를 개척하고, 여름 성경 학교를 주최하고, 좋은 소식을 듣지 못한 사람들에게 복음을 나눌 수 있었습니다.

연결 상태 유지

제퍼슨은 자신이 사는 마을에 돌아올 때마다 현대화된 집에 물과 전기가 흐르고 있다는 사실에 놀랐습니다. 지금은 대부분 벽돌로 지어져 있습니다.

제퍼슨은 IMB 선교사직을 떠났을 때 더 많은 선교사들이 그의 자리를 대신하여 아마도 Quilombolas에서 일할 수 있도록 파송에 참여하고 싶었습니다. 그는 IMB의 리치먼드 사무실에서 아프리카계 미국인 선교 전략가로 5년 동안 봉사했으며, 그곳에서 흑인 교회를 열방으로 동원하는 데 주력했습니다.

그는 이제 은퇴했지만 브라질인에 대한 사랑과 흑인 교회가 움직이는 것을 보고자 하는 열정은 줄어들지 않았습니다. 2016년 은퇴한 이후 그는 거의 10번에 가까운 선교여행을 떠났다. 적어도 XNUMX년에 한두 번은 지난번 여행과 마찬가지로 사랑하는 브라질을 방문한다. 그러나 그는 마음속으로 동원자이기 때문에 혼자 가지 않습니다.

그가 이번 여행을 떠날 때 그는 선교 전략가로 활동하던 시절에 연결했던 교회들의 리더십을 함께 가져옵니다. 그곳에서 그는 목회자들과 교회 지도자들을 전국 목회자들에게 소개한다. 결과적으로 그들은 자신만의 관계를 형성할 수 있으며 때로는 지속되기도 합니다.

마지막 여행에는 노스캐롤라이나 주 메베인에 있는 Crosslink Baptist Church의 Ken Tilley 목사가 2023년 초 제퍼슨 가족과 함께 비전 여행을 경험한 후 여러 교인들을 데리고 왔습니다. 이번 여행에서 그들은 도시에서 사역을 하며 빛을 나누었습니다. Quilombos를 방문하는 동안 마약으로 가득 찬 문화 속에서 예수의 이야기를 듣습니다.

그들은 학교에 가서 금욕, 자살 예방, 약물 남용의 위험성에 대해 이야기했습니다. 청소년을 위한 스포츠 캠프도 개최했습니다. 어른들을 존중하는 문화 때문에 Deborah와 Keith는 팀이 브라질 청소년들에게 전달한 메시지가 좋은 반응을 얻었다는 데 동의했습니다. 2024년 XNUMX월에 Jefferson은 다른 그룹도 비전을 깨닫기를 바라며 여행에 동행할 계획입니다.

Jefferson은 은퇴한 선교사들이 경험이 있을 뿐만 아니라 계속해서 연락할 수 있는 접촉도 있기 때문에 지속적인 교회 동원에 가치가 있다고 믿습니다.

“우리는 우리가 가본 곳과 함께 일했던 목사님들과의 접촉과 장소 수가 최고조에 달했습니다. 그러니 계속해서 그들과 함께 하십시오.”라고 그는 은퇴한 선교사들을 격려했습니다. “중요해요. 연락처를 놓치지 마세요. 당신의 오랜 친구와 목회자들에게 전화를 걸어 당신이 그들을 위해 기도하고 있음을 알리십시오.”

미리아 스나이더
수석 작가/편집자
미리아 스나이더
국제 선교위원회 (IMB)
대부분의 읽기

특별한 도움이 필요한 가족이 당신의 교회를 방문할 때 어떤 경험을 합니까?

편집자 주: 텍사스 남침례교 총회는 14월 XNUMX일을 장애인 사역 주일로 지정했습니다. 우리는 어느 일요일에 우리가 방문하고 있던 교회의 어린이 수업 등록 장소로 걸어갔습니다.

중요한 뉴스에 대한 최신 정보를 얻으십시오. 가장.

텍사스와 전 세계의 남침례교인들의 삶에 영향을 미치는 양질의 뉴스에 계속 접속하십시오. 텍사스 뉴스를 가정과 디지털 기기로 바로 전달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