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다른 사람들에게 전파할 수 있도록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전파하시도록 허락하십시오

디모데후서 2장 4절에서 바울은 다음과 같이 권고합니다. “너는 말씀을 전파하라. 때를 얻든지 못 얻든지 항상 준비하라”는 것은 사목적 준비를 위한 긴급한 요구입니다. 우리는 상황적 편의에 관계없이 하나님의 말씀을 전파할 준비가 되어 있도록 부르심을 받았습니다. 지난 2년 동안 만성 편두통을 앓으면서 최근 고린도후서 2장 12-7절 설교를 통해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이 진리를 실천하고 나의 약함을 자랑할 수 있는 기회를 얻었습니다.

설교는 나에게 카타르시스를 준다. 나는 한 구절을 묵상하고, 암기하고, 그것을 내 인생의 가장 큰 어려움에 적용할 수 있지만, 그 묵상을 우리 지역 교회와 함께 처리하고 공유해야 할 때, 성경은 다른 방식으로 내 마음 깊은 곳을 꿰뚫습니다. 나의 최근 설교는 나에게 세 가지 귀중한 교훈을 가르쳐주었습니다.

1. 설교는 심장 절개 수술이다.

설교 행사는 우리가 그분의 말씀을 선포할 때 우리에게 능력을 주시는 하나님의 성령에 의존하는 독특한 예배 행위입니다. 설교는 마음을 가르치는 것에서 마음을 변화시키는 것까지 한 단계 더 발전시키는 것을 목표로 삼습니다. 신실한 주석과 이해하기 쉬운 설명을 소홀히 해서는 안 되며, 마음의 변화를 위해 설교 끝까지 기도하고 노력해야 합니다. 하나님은 그분의 말씀을 사용하여 우리 마음을 찔러 우리 안의 암성 죄를 제거하시는 신성한 의사이십니다(시편 147:3; 마 9:12; 히브리서 4:12). 메스는 고통스러울 정도로 깊게 베일 수 있지만, 숙련된 외과의사의 손에 있다면 그것은 우리의 생명을 구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가 기도하는 마음으로 다른 사람의 마음에 전파하려고 노력하기 전에 먼저 우리의 마음에 힘써야 합니다.

2. 먼저 칼 아래로 가십시오.

골로새서 3장 16절은 각 지역 교회 모임의 목적을 제시합니다. “그리스도의 말씀이 너희 속에 풍성히 거하여 모든 지혜로 피차 가르치며 권면하고 시와 찬미와 신령한 노래를 감사하는 마음으로 부르라.” 목회자로서 나는 “서로 가르치고 권면”하는 데 관심이 있지만, 이 구절에 나오는 네 개의 동사 중 명령형 동사는 하나만이 먼저 언급되어 있습니다.

이 문장의 순서와 강조점은 우리가 그리스도의 말씀으로 다른 사람을 가르치거나 훈계하기 전에 그리스도의 말씀이 우리 마음에 거하도록 하라고 명령합니다. 설교자가 범할 수 있는 최악의 실수는 본문에 주석적이고 설교적으로 접근하지만 헌신적이고 기도하는 마음으로 접근하지 않는 것입니다. 존 파이퍼(John Piper)가 쓴 것처럼 해설적 환희: 예배로서의 기독교 설교, “[예배]는 우주가 존재하는 이유, 교회가 존재하는 이유, 공동예배가 존재하는 이유, 설교가 존재하는 이유이다.”

우리는 일차적으로 예배자로서(그리고 부차적으로 설교자로서) 하나님의 말씀에 접근해야 하며, 그 말씀이 우리 마음에 역사하고 거하도록 성령님께 간구해야 합니다. 그래야만 이전 목사님이 나에게 말했듯이, 우리가 성령의 검을 우리 마음에 꽂고 비틀고 난 후에 우리는 그것을 뽑아 다른 사람들도 그렇게 하도록 간청할 수 있을 것입니다.

3. 수술대에 몸을 눕힙니다.

예배하는 설교는 취약합니다. 하나님의 말씀을 강해할 때 내 마음이 드러납니다. 이것이 설교자에게 큰 유익이 되는 동시에 다른 사람들에게도 큰 유익이 됩니다. 그렇기 때문에 성경은 베드로의 변덕스러움부터 바울의 연약함까지 다양한 성도들의 결점에 대한 예들로 가득 차 있습니다.

하지만 세련된 제품을 선보이겠다는 자부심은 있다. 이것이 바로 내가 수년 동안 설교 원고를 작성하고, 여러 번 연습하고, 목회자들에게 피드백을 요청하고, 매주 설교 비디오를 시청한 이유입니다. 그러나 내 경험에 따르면 (도전적이거나 격려적인 방식으로) 사람들과 가장 많이 연결되는 설교는 기술적으로 가장 건전한 설교가 아니라 가장 인간적이었던 설교였습니다.

당신의 교회를 수술실로 초대하는 것은 어렵습니다. 그러나 강단이 하나님의 백성이 그분의 말씀을 사용하여 우리 마음에 역사하시는 것을 목격하는 수술대가 될 때, 다른 사람들도 그들의 마음을 우리의 위대한 외과 의사에게 가져오도록 강요합니다.

목회자 여러분, 하나님의 말씀 앞에 자신을 드러내고 영혼을 위해(설교를 위해) 마음에 역사하시기를 구하십시오. 그래야만 우리는 다른 사람들의 마음에 설교하여 그들도 우리의 위대한 의사의 메스 아래에서 큰 치유를 발견할 수 있을 것입니다. “그분께서 우리를 고치시려고 우리를 찢으셨습니다. 여호와께서 우리를 치셨으나 싸매어 주실 것임이니라”(호세아 6:1).

목사
마이클 비시
그레이스 처치, 휴이트
대부분의 읽기

Barber는 남서부 졸업생들에게 수확하러 가라고 권고합니다.

포트워스—추수 작업을 시작하세요. 바트 바버 남침례회 회장은 포트워스에서 301월 3일 열린 봄 졸업식에서 사우스웨스턴침례신학교와 텍사스침례대학 졸업생 XNUMX명에게 도전장을 내밀었습니다.

중요한 뉴스에 대한 최신 정보를 얻으십시오. 가장.

텍사스와 전 세계의 남침례교인들의 삶에 영향을 미치는 양질의 뉴스에 계속 접속하십시오. 텍사스 뉴스를 가정과 디지털 기기로 바로 전달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