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거 여파: 목회자들은 교회가 앞으로 나아가야 할 방법에 대해 토론합니다.

AUSTIN—9월 9일 15Marks 패널 토론에서 몇몇 목회자와 공공 정책 전문가들이 XNUMX월 선거의 결과를 평가하고 교회와 기독교인들이 양극화되고 때로는 적대적인 미국 사회 한가운데서 가져야 할 대응을 고려했습니다. 이 행사는 오스틴에 있는 Great Hills Baptist Church에서 열린 Texas Convention의 남침례교 연례 회의와 함께 오스틴에 있는 High Pointe Baptist Church의 목사인 Juan Sanchez가 진행했습니다.

Sanchez는 패널들에게 작년 선거 주기 동안 배운 점이나 놀란 점을 질문하여 대화를 시작했습니다.

“복음주의자들, 특히 남침례교인들은 우리의 비 앵글로 형제자매들에게 다리를 놓는 일을 더 잘 해왔습니다. 우리는 조치를 취하고 있지만 아직 갈 길이 멉니다.” Cedar Park에 있는 Cedar Pointe Baptist Church의 Ben Wright 목사가 응답했습니다.

“우리는 [또한] 우리와 같은 사회 경제적 사다리에 있지 않은 영국인에게 다가가기 위해 갈 길이 멉니다. 우리가 이해하지 못하고 잘 다가가지 못하는 또 다른 다리와 사람들이 있습니다.”

Northeast Houston Baptist Church의 목사인 SBTC 회장 Nathan Lino는 선거 주기가 기독교인들에게 새로운 영역이며, 이로 인해 개인과 교회는 미지의 바다를 항해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혼란스럽고 힘들었습니다. 우리 모두는 우리가 아는 한 최선을 다해 성령님의 인도하심을 구했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우리 모두는 그것을 되돌아보고 우리가 정말로 자랑스러워하는 것을 볼 수 있고, 그것을 되돌아보고 우리가 다르게 할 수 있었던 것들을 볼 수 있습니다.

“우리는 여전히 외국 땅에서 망명자로 산다는 것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배우는 중입니다. 우리는 우리가 생각하는 것만큼 그 분야에서 진보하지도 않았고, 주님께서 우리에게 큰 은혜를 베푸신다고 생각합니다. 우리는 서로에게 큰 은혜를 베풀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텍사스 대학의 국가 안보를 위한 클레멘츠 센터의 부소장이자 오스틴에 있는 시티 라이프 교회의 장로인 폴 밀러는 “자유롭고 개방된 사회의 문화는 내가 생각했던 것보다 조금 더 취약합니다. 이제 나는 자유롭고 열린 사회의 문화를 옹호함으로써 그리스도인으로서 이웃을 사랑하기 위해 무엇을 할 수 있는지 궁금합니다.

“두 번째 이유는 숫자와 투표 패턴으로 볼 때 백인 기독교인들이 정치적 관심사를 갖고 있는 것과 대체로 비백인 기독교인들이 가지고 있는 관심사가 다르다는 것이 매우 명백해 보인다는 것입니다. 그 차이는 실재하며 일부는 상처를 받고 의견이 일치하지 않는 경우가 있습니다.”

남침례교 윤리 및 종교 자유 위원회의 부회장인 필립 베탄코트(Phillip Bethancourt)는 “선거 시즌을 “우리 마음, 국가, 교회에 확대경을 비춰서 이미 존재하지 않는 새로운 도전을 만들지 않고, 그러한 것들을 더 명확하게 만들고 종종 더 큰 긴장, 불안, 소셜 미디어 드라마를 가져옵니다.

“어떤 의미에서 결점과 좌절의 지점을 볼 때 정말 실망스럽습니다. 그러나 다른 한편으로 그것은 우리에게 좋은 소식입니다. 왜냐하면 그것은 우리에게 선교지와 교회에 대한 더 나은 이해를 주고 우리가 일단 비선거 시즌의 정상 상태로 돌아가면 주님을 기쁘시게 하는 방식으로 우리 지역 사회와 우리 가정에서 복음을 발전시킬 수 있다는 것을 우리 마음에 드러내기 때문입니다.”

패널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당선인의 당선이 시민적 담론의 붕괴와 타인에 대한 공감을 포함한 문화적 경향에 어떤 영향을 미쳤는지, 그리고 대선 인수가 국내외 정책에 미칠 영향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기독교인들은 외국에서 대사관 역할을 하는 교회와 함께 하나님 나라의 시민이라는 성경의 설명을 사용하여 기독교인들이 공적 및 사적 생활에서 이 현실을 어떻게 살아야 하는지를 조사했습니다. 그들은 또한 목회자들에게 이러한 관점에서 자신을 보도록 교인들을 가르치도록 격려했습니다.

결론 발언에서 패널리스트는 유용한 리소스를 제공하고 몇 가지 주의 사항을 발표했습니다. 예를 들어, Wright는 기독교인들이 종교의 자유를 행사할 수 있는 선물로 보아야 하지만 결코 복음 진리를 희생시켜서는 안 된다고 말했습니다.

밀러는 교회 연합에 대한 요구가 중요하고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러나 그는 또한 "공유된 소비자 경험의 연합"에 지나지 않는 "저렴하고 천박한 버전의 교회 연합을 추구하는 것"에 대해 경고했다. 오히려 일치는 “우리가 주님과 동행하는 것과 우리가 믿는 것”에 기초해야 하며, 이를 통해 교인들은 서로의 차이점을 명확하고 정직하게 논의할 수 있어야 합니다.

남아프리카에서 성장한 리노는 아버지가 아파르트헤이트에 반대하는 설교를 한 결과 가족에 대한 심각한 종교적 박해와 경찰의 만행을 목격했다고 말했습니다. 우리는 약하고 성장해야 합니다. 우리는 그것을 잘 가지고 있습니다. 이것은 위대한 나라입니다. 무료이고 안전합니다. 완벽하지는 않지만 놀라운 나라입니다.

리노는 기독교인들이 신앙 때문에 죽임을 당하지 않기 위해 성경을 밀반입하고 어둠 속에서 만나야 하는 해외 종교 박해의 그림을 그렸습니다. 만약 미국 기독교인들이 그것을 경험한다면 그들은 “진정한 두려움이 실제로 어떤 느낌인지, 가혹함이 실제로 어떤 맛인지를 볼 것”이라고 그는 말했습니다.

“우리는 너무 좋은데 투덜대고 불평하고 나약합니다. 주님은 이렇게 될 것이라고 말씀하셨습니다. 국가로서 우리가 향하고 있는 것, 그것이 바로 주님께서 우리가 있을 것이라고 말씀하신 것입니다. 지난 200년 동안 우리가 경험해 온 것은 규칙이 아니라 예외였습니다. 다가오는 것은 규칙이고 우리는 그것에 대한 준비가 되어 있지 않습니다.

“우리는 약하고 지나치게 예민하며 쉽게 화를 냅니다. 완벽하지 않습니다. 상황이 나쁘다. [미국에서] 가증스러운 일들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엄청나게 부도덕한 일들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나는 그것이 변명할 수 있다고 말하는 것이 아닙니다. 그러나 예수님은 그것이 이렇게 될 것이며 훨씬 더 나빠질 것이라고 말씀하셨습니다.”





텍사스 특파원
키스 콜리어
대부분의 읽기

Barber는 남서부 졸업생들에게 수확하러 가라고 권고합니다.

포트워스—추수 작업을 시작하세요. 바트 바버 남침례회 회장은 포트워스에서 301월 3일 열린 봄 졸업식에서 사우스웨스턴침례신학교와 텍사스침례대학 졸업생 XNUMX명에게 도전장을 내밀었습니다.

중요한 뉴스에 대한 최신 정보를 얻으십시오. 가장.

텍사스와 전 세계의 남침례교인들의 삶에 영향을 미치는 양질의 뉴스에 계속 접속하십시오. 텍사스 뉴스를 가정과 디지털 기기로 바로 전달하세요.